CONTACT US
tel 02 - 6739 - 1100~3
email bftech@bfi.co.kr

공지사항

자연과 인간중심의 에너지 공학

[공지]농업 연료로서의 DME 및 수소

바이오프랜즈 관리자

view : 225

시설온실용 DME연료전지 배열 에너지 순환 및 CO2 자원화.jpg

▲ 이번 스타트업 미팅은 COVID 19 방역지침에 따라 안전하게 개최되었습니다.

 

정부 국책과제 '온실용 DME 연료전지의 배기열 에너지 순환 및 CO2 활용 기술 개발' 착수

 

프로젝트 주 운영자 바이오 프렌즈 가나안 농민학교 시연회

지난 1월 ㈜바이오프렌즈, ㈜캔나파머스쿨, ㈜스마트그린에너지가 농업지역 순환경제를 위한 농공단지 조성사업을 시작했다. 이 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는 '스마트팜 혁신기술 개발을 위한 부처 간 패키지'의 일환이다. 관련 업체들은 폐에너지를 이용해 수소연료전지와 DME를 연료로 공급할 예정이다. 이 사업의 실증사업은 가나안농업인학교에서 실시되며, 가나안농업인학교는 농업지역 순환경제를 위한 정부종합단지 조성계획이 달성되는 데 기여하게 된다.

이번 사업에는 원주시 상지대학교와 전라남도 환경산업진흥원, 울산대학교 등이 참여해 스마트팜에 재생에너지원을 활용한 에너지순환시스템을 적용한다.

수소연료전지 연료로 바이오프렌즈 보은 공장에서 생산된 DME를 기존에 천연가스가 공급되지 않았던 스마트팜에 공급한다. 수소연료전지의 배기가스는 동절기 스마트팜 난방원으로 활용된다. 이 사업은 여름철에는 열펌프를 이용해 전기 냉난방과 CO2 탄소농업을 병행하는 3중 열결합 시스템을 사용할 것이다. 


이 프로젝트는 두 단계로 구성된다. 1단계는 시범을 통해 안정적인 운영이 이뤄질 예정이다. 농업 생산성 향상과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이자 일손이 부족한 농업인에게 일손을 제공할 수 있는 자동화시스템(AI) 적용으로 농업인이 더 많은 이익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대표적인 CCS 기술 중 하나인 탄소농법은 지구온난화 원인 CO2를 농산물에 저장하여 생육하는 것이다. 이 사업은 농업분야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일 수 있는 대표모델을 만들 계획이다.
 
조원준 대표에 따르면 이 프로젝트가 폐에너지를 이용해 CO2를 DME로 전환하는 사업과 연계되면 CCUS 기술을 활용해 e메탄올과 eDME를 생산할 수 있는 사업으로 확대될 수 있다고 한다. 또 이번 사업이 농업분야에서 DME의 입지를 연료로 확보하는 교두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각국이 최근 기후변화 위기에 대처하기 위한 노력으로 인해 대부분의 선진국들이 2040년까지 탄소 제로 사회 또는 탄소 중립 사회를 이루겠다는 계획을 선언하고 있다. 세계는 2040년 이전에 저탄소 연료로 빠르게 전환해야 한다. DME는 탄소중립을 위한 가교 연료로 각광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DME는 eFuel 프로젝트를 위한 하나의 솔루션으로 간주될 수 있다. 

이 프로젝트를 통해 우리는 한국의 도서, 산간지역, 농업지역의 저탄소 연료로의 에너지 전환을 가속화해야 한다. 동시에 녹색수소 시대를 어떻게 준비하는지도 주목해야 한다.  

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창닫기확인